스팩·찾기
12.10 (토)
생산자 신문
  • 전체보기 최저가순  |  최고가순  |  등록일순
    제목 검색
  • 옥성반의 쥬쥬베 퓨레는 100% 국산 대추를 4시간 동안 삶아 걸죽한 퓨레를 만들어 대추의 맛과 향을 그대로 느끼실 수 있도록 차 한잔에 담았습니다.
  • 스토롱 진저(strong ginger)는 100% 국산 생강을 우려서 만든 차로 중국의 성인인 공자도 장수의 비결로 생각을 꼽을 정도로 그 효능이 탁월합니다.
  • 옥성반의 "메추리 쌍화"는 100% 한약처방으로 9가지 한약재를 정성스럽게 달여 만들었습니다.
  • 옥성병은 예부터 건강과 장수, 기복을 상징하는 백설기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메뉴입니다. 특히 백설기는 삼국시대부터 먹어온 역사가 오래된 떡으로 생일상에 빠지지 않고 올리는 떡이라 하여 '생일떡'이라고도 불립니다.
  • 옥성단은 둥글게 빚은 떡 안에 소를 가득 채워 현대인의 입맛에 맞게 재해석한 메뉴입니다.
  • 옥성반 빙수는 100% 국내산 팥을 5시간 동안 삶아 정성을 담았습니다. 단맛을 내는 인공첨가물을 넣지 않아 순수한 팥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.
  • 옥성반은 반상접대규범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한국의 전통을 알려주고 있다. 한국의 전통반상차림은 계층에 관계없이 누구에게나 독상차림으로 대접하는 것이 기본 풍습이었다.
  • 그러나 경우에 따라 겸상이나 두레상을 차리기도 하였는데 이는 가족 등 허물없는 사이의 규범을 생략한 상차림이었고 가정의 어른이나 번객을 위해 차리는 상차림은 반드시 독상 차림을 원칙으로 하였다.
  • 옥성반의 메뉴 또한 한국의 전통을 느낄수 있도록 하였다. 스트롱진저는 100% 국산 생강을 우려서 만든 차로 중국의 성인인 공자도 장수의 비결로 생강을 곱을 정도로 그 효능이 탁월하다.
  • 옥성반 스트롱 진저는 강한 생강의 맛을 추구하기에 생강의 매운맛을 선호하지 않는 고객은 드시기 힘들 수 있다.
  • ▒ 초코바나나프로즌  http://www.iyoc.kr/portal/subnews.asp?idx=508
    옥성단은 둥글게 빚은 떡 안에 소를 가득 채워 현대인의 입맛에 맞게 재해석한 메뉴이다.
  • ▒ 딸기바나나프로즌  http://www.iyoc.kr/portal/subnews.asp?idx=507
    단자는 소를 채워 넣고 둥글게 빚은 덕을 일컫는 것으로 예부터 소로 밤가루나 팥고물. 대추 등을 꿀에 버무려 넣거나 여러 가지 고물을 묻혀 다양하게 만든 떡이다.
  • 옥성반의 "메추리 쌍화"는100% 한약처방으로 9가지 한약재를 정성스럽게 달여 만들었습니다. "쌍"은 음양을 조화롭게 한다는 뜻이다.
  • 옥성반 쌍화는 메추리알을 곁들임으로써 쌍화차에 부족한 단백질과 비타민을 보충하여 주기에 '메추리 쌍화'라 이름 지었습니다.
  • 옥성반의 쥬쥬베 퓨레는 100% 국산 대추를 4시간 동안 삶아 걸죽한 퓨레를 만들어 대추의 맛과 향을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차 한잔에 담았습니다.
  • 예부터 대추는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위장을 따뜻하게 해줄 뿐만 아니라 혈액순환을 도와주어 남녀노소 모두에게 좋은 과일입니다.
  • 예부터 대추는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위장을 따뜻하게 해줄 뿐만 아니라 혈액순환을 도와주어 남녀노소 모두에게 좋은 과일입니다.
  • "쌍"은 음양을 조화롭게 한다는 뜻으로, 옥성반 쌍화는 메추리알을 곁들임으로써 쌍화차에 부족한 단백질과 비타민을 보충하여 주기에 "메추리 쌍화"라 이름 지었습니다.
  • 예부터 대추는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위장을 따뜻하게 해줄 뿐만 아니라 혈액순환을 도와주어 남녀노소 모두에게 좋은 과일입니다.
  • '단자'는 소를 채워 넣고 둥글게 빚은 떡을 일컫는 것으로, 예부터 소로 밤가루나 팥고물, 대추등을 꿀에 버무려 넣거나 여러 가지 고물을 묻혀 다양하게 만든 떡입니다.
  • 처음
  • 이전
  • 1 / 2
  • 다음
  • 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