명칭 우리지킴이 eeart 
캠페인 Electric art Entertainment
관련기사
  • "비뚤어진 팬심 더는 못 참아"…스타들 뿔났다
    fiogf49gjkf0d
    이달 초 인터넷과 사회관계망서비스(SNS)에서 한 남성의 나체사진이 급속도로 퍼졌다. 가수 비가 샤워하는 모습을 찍은 것이라는 설명이 붙은 이 사진은 ‘진짜 비가 맞을까’

    http://www.segye.com/content/html/2014/11/20/20141120004307.html?OutUrl=naver
  • "연예인들 악성댓글에 적극 대응해야"<KBI>
    fiogf49gjkf0d
    (서울=연합뉴스) 윤고은 기자 = 인터넷 악성 댓글에 대해 연예인들이 적극적으로 대응해야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.

    http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sid1=106&oid=00
  • 김가연 효린, 연예인들 악플에 대처하는 자세 '강경파VS온건파'
    fiogf49gjkf0d
    이 놈의 드러운 인터넷문화를 개선하는데 필력을 보태시길...”이라는 글을 남겼다. 네티즌들 역시... 효린 악플 언급을 접한 네티즌들은 "효린 악플, 김가연처럼

    http://www.wowtv.co.kr/newscenter/news/view.asp?bcode=T30001000&artid=A20140
  • 악플에 상처 받는 연예인들, 누리꾼 의식 개선 ‘절실’
    fiogf49gjkf0d
    연예인-일반인을 가리지 않는 무개념의 악플러들 [TV리포트 권혁기 기자] 몇몇 악플러들에 의해 많은 연예인들이 상처를 받고 있다. 이미 인터넷상에서의 명예훼손과

    http://www.tvreport.co.kr/?c=news&m=newsview&idx=121404
  • 고작 루머에 사람 죽이기? 서지수 향한 도 넘은 마녀사냥
    fiogf49gjkf0d
    데뷔도 하지 않은 걸그룹의 액땜이라 하기에는 너무 잔인한 3일이었다. 울림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의 얘기다. 쇼케이스 3일 전인 11월 9일, 러블

    http://www.newsen.com/news_view.php?uid=201411121340321210
  • 선플문화운동, 중국에서 ‘한류 3.0’ 시대 견인
    fiogf49gjkf0d
    [불교공뉴스-사회] 유명 연예인들뿐만 아니라 일반 청소년들까지 악플로 인해 생명을 버리는 사건들이 발생하고 있는 인터넷 문화의 개선을 위해 우리나라에서 처음 시작된 선플운

    http://www.bzeronews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05282
  • 김가연 악플에 강경 대응, 다른 ★들의 대처 방법은?
    fiogf49gjkf0d
    [이데일리 e뉴스 박종민 기자] 배우 김가연과 걸그룹 씨스타 효린이 악플에 시달리고 있다. 하지만 이들의 대처 자세는 사뭇 달라 눈길을 끈다.

    http://starin.edaily.co.kr/news/NewsRead.edy?SCD=EA31&newsid=011676866059583
  • "악플은 상대방 영혼을 파괴하는 행위…기본으로 돌아가 사람답게 소통해야"
    fiogf49gjkf0d
    ‘민병철 생활영어’로 유명한 민병철 건국대 국제학부 교수 겸 선플국민운동본부 이사장(사진)이 선플운동 활동 무대를 중국으로 넓힌다. 민 교수는 내달 말 인민망TV(인민일보

    http://www.hankyung.com/news/app/newsview.php?aid=2014052858381
  • 악플, SNS통해 순식간 확산…'적극적'으로 대응방식 변화
    fiogf49gjkf0d
    인터넷상의 악성댓글. 이른바 악플은 순간적으로 확산될 수 있고요. 또 누구나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당사자의 인생을 무참하게 망가뜨릴 수 있는 흉기나 다름없죠.

    http://imnews.imbc.com/replay/2013/nw1800/article/3364008_12114.html
  • [창간4주년] 악플에 멍든 인터넷, 선플로 치료 나선다
    fiogf49gjkf0d
    [천지일보=이현정‧장수경 기자] 온라인과 모바일 게시물에 상대방을 비난하는 ‘악성댓글(악플)’이 도를 넘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. 근래에는 위안부 피해 할머니

    http://www.newscj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01948
  • 직장인 10% "인터넷에 악플 남긴 적 있다...주요 타깃은 연예인-정치인-스포츠선수 순"
    fiogf49gjkf0d
    직장인 10명 중 한 명은 인터넷에 악플(비방 댓글)을 남겨본 적이 있으며, 악플의 주요 대상은 연예인인 것으로 조사됐다. 취업인사포털 인크루트가 7일 공개한 자료에 따

    http://www.etnews.com/201106070049
  • 스타 향한 근거없는 악플, 방치해야 하나
    fiogf49gjkf0d
    연예인들에 대한 '악플 공격'이 위험수위에 다달았다. 이제 스타들은 안티팬들의 사이버 공격까지 감당하거나 막아서야 하는 시대가 돼버렸다. 실제라면 절대 입에

    http://
  • [뷰tea타임]낸시랭 "위대한 아티스트는 모두 악플에 시달렸다"
    fiogf49gjkf0d
    [한국경제TV 블루뉴스 이예은 기자]팝 아티스트 낸시랭을 만나기 전 꽤나 고민했다. 많은 인터뷰 경험이 있지만 그와 같은 '화제인물'을 만날 때는 고민이 된

    http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sid1=106&oid=00
  • 악플로 인한 연예인 인권침해 심각…적극적인 대응 필요
    fiogf49gjkf0d
    인터넷 악성 댓글(이하 악플)로 인한 연예인들의 인권 침해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. 18일 한국방송영상산업진흥원(KBI, 원장 박준영) 윤성옥 연구위원은 '연

    http://joynews.inews24.com/php/news_view.php?g_menu=700100&g_serial=380427
  • 죽음으로 모는 악플… 새해에는 관용 베풀어 보자
    fiogf49gjkf0d
    남의 잘못을 너그럽게 받아들이거나 용서함, 이것은 인간에 대한 기본 예의인 ‘관용(寬容)’이다. 유엔은 1995년을 ‘관용의 해’로 선정했다. 2013년도 다를 바 없다

    http://www.iusm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73181
  • 연예인 악플 대상 ‘남자보단 여성, 가수보단 배우’
    fiogf49gjkf0d
    [뉴스엔 김형우 기자] 연예인 관련 악성 댓글이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드러났다. 한국방송영상산업진흥원(KBI)은 18일 '연예인 악성 댓글 사례와 개선방

    http://www.newsen.com/news_view.php?uid=200812190849231001
  • 한예조, “악플 최대 피해자는 연예인, 포털 자정 필요”
    fiogf49gjkf0d
    스스로 목숨을 끊은 최진실 사건에 대해 한국방송영화공연예술인노조가 6일 “인터넷 악플(악성댓글) 피해를 줄이기 위해 관계기관과 대책을 마련하겠다”고 밝혔다. 한국방송영화

    http://news.donga.com/3/all/20081006/8640024/1
  • ‘착한TV통화중’ 엠블랙, 악플 경험 토로 ‘선플운동 적극참여’
    fiogf49gjkf0d
    오는 11일 첫 방송되는 KBS 1TV ‘소통만이 희망이다, 착한 TV 통화중(이하 착한 TV 통화중)에서는 슈퍼주니어 신동이 MC를 맡아 청소년들 사이에서 일어나는 왕따

    http://star.fnnews.com/news/index.html?no=64420
  • '악플'·'음란' 만연...인터넷 문화 이대로는 안 된다
    fiogf49gjkf0d
    [앵커멘트] 인터넷은 이제 우리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되는 존재입니다. 하지만, 악플과 음란사이트 등 사이버 범죄도 늘어나 인터넷 문화의 개선이 시급한 과제가

    http://www.ytn.co.kr/_ln/0102_201109270901169899
  • 네티즌 ‘악플 대상’ 3위 운동선수, 2위 정치가, 1위는?
    fiogf49gjkf0d
    악플러들의 주된 타깃은 연예인(55.7%)인 것으로 조사됐다. 또 정치인(39.2%)이란 응답도 상당했고 스포츠 선수(20.3%)도 악플의 희생양이었다. 언론인·방송인(1

    http://news.khan.co.kr/kh_news/khan_art_view.html?artid=201106071852361&code

  • 처음
  • 이전
  • 1 / 7
  • 다음
  • 끝
나만의 갤러리

모두얼마.kr |  이것모두! |  모두얼마? |  언제까지? |  돈이없어요 |  EVENT |  회원서비스센터 |  MOUSHOP 정관/약관 및 정책
우 : 08832 서울특별시 관악구 쑥고개로100, (생모리츠타운 213) IT-SPORTS 사업자등록번호 : 701-12-00412
대표전화 : 010-7149-0296   Fax : 0504-200-0296   E-mail : itsports@daum.net   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: 박정아    청소년 보호 관리책임자 : 정점숙
COPYRIGHT(c) IT-SPORTS 2016 All RIGHT RESERVED
회사소개구단소개About us회원제운영수익사업목적사업공익사업지식기부센터상호작용